거리의미술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공공미술, 마을미술,벽화,타일벽화,문화예술교육,벽화강좌,참여미술,거미동,기업사회공헌활동

▶지누네이야기◀ 403

2022년 추석사진들

[2022년 9월 9일 인천출발 고흥행] 무려 11시간 30분 걸려 고흥의 고향집, 시댁, 할머니댁에 도착하다 바로 풍남바닷가로 놀러갔다 첫째 둘째 그리고 조카둘해서 첫째의 운전연습겸 드라이브 겸했는데 오가는 차들이 없어 부드러운 운전으로 도착 바닷가에서 놀다가 집으로 왔다 [2022년 9월 10일 산소, 그리고 과일, 청계백숙, 그리고 대하] 산소에 다녀왔다. 이번에도 규진이와 함께이고 영진이도 작은아부지도 자리에 없으셔 오붓하게 성묘를 지냈다. [2022년 9월 11일 전시장 당번을 서고 인천행] 이렇게 이번 추석명절도 지났네.

송여사, 뒤안골 들길을 걸으시다

송여사님 뒤안골 들길을 걸으시다 2022-3-24- 아침 뒤따라가며 사진을 찍음 경숙이네 엄마가 오셔서 엄마랑 두분이서 같이 운동 가신다고 집을 나선다 집앞에서 갓점가든으로 가기전 사진을 찍으려 했더니 빌어먹을 이놈의 핸폰카메라 지가 뭐 자동으로 뭘 찾아보겠다고 빨간 단추가 되서 찍지 않는다 그사이에 엄마는 이미 갓점가든 앞으로 이동하셔서 잠바 끄트머리가 찍었다. 뒤안골 들판 한가운데 , 먹곡으로 가는 농로길을 걸으신다. 엄마는 보행기를 앞버팀삼아 걷고 경숙이네 엄마는 곳곳하게 걸으신다. 나중에 되돌아 오는길에 말씀하시기를 허벅지가 찌릿 통증이 있다고 허리때문이라고 하신다. 나도 허리때문에 종아리가 아팠던게 생각이 났다. 앞산아래 우리밭을 농사짓는 지옹이네가 있어서 신작로길을 걸으셨다. 차가 다니는 길이..

[설 하루전 -사진으로 보는 형제들, 동생, 고흥풍경]

베트남도 음력 설이 있어서 1주일정도 전체가 설연휴기간이다. 동생은 처가로 설맞이 하러 갔다. 조카인 동진이와 동생이다. 조카가 키도 크고 해서 조카가 못입는 옷을 아빠인 동생이 입게 되었다고 한다. 여수의 집에 형의 조카인 한결이와 한범이가 있다고 하여 형과 나, 동생 우진이랑 여수가는길에 섬길로 들어섰다. 조발도는 들어가보지 못하였는데 이제 막 전망대를 만들어 놔서 전망대카페에서 차한잔 마셨다. 사진을 보면 왜 이자리에 전망대가 들어섰는지 아실터 조발도 전망대에서 섬섬섬섬..... 조발대 전망대 카페에서 형과 동생 형제들이 나란히 .... 동생과 함께 금산으로 드라이브, 카페 익금21에서 카페 익금21에서 청석마을을 들어가면서 바로 우회전하여 오청방파제에서 보이는 대취도와 왼쪽 대취독섬 오천방파제 끝..

[고흥군] 고향집 벽화그리기 -엄마와 용과

고향집 벽화그리기 -엄마와 용과 2021.12.6~7일 거리의미술(나와 루와 동준, 광현이) 고향집, 우리집 담벽은 지난 10월에 페인트도장했는데 이때는 녹동중학교 1학년 아이들과 교내 조회대 및 화단옆벽에 벽화를 했었고 이왕 하는 김에 우리집 담벽에도 도장을 하였다. 이때만 해도 벽화를 그리 생각하지 않았는데 파란색으로 칠해 놓으니 엄마왈 벽화 그려야제 하시는 것이었다. ㅎㅎㅎ 해서 날을 별도로 잡아서 벽화를 하였다. 꽃피는 집이라서 꽃들을 가득 담았고 엄마가 최애하는 과일이라 용과를 꼭 그려넣었다. 그런데 막상 하나로마트에서 용과를 팔지 않아 아쉬웠다. 암튼 용과를 그린것은 엄마도, 진규도 생각하게 하는 맛있는 과일이라 정말 잘하였다만 내게는 너무 심심한 맛이다는거... 루시퍼, 동준, 광현 모두다 ..

고향의 집 그리고 구암 왕새우판매 '상아수산'

남포미술관에서 전시했던 작품 네점을 찾아 차에 있고 사도고모네집에 들렀다가 고향집을 왔다. 다시 인천으로 올라가야하는데 일단 눈좀 붙였다가 수도권에서 저녁에 도착하는 시간을 지나려고 한것이다. (금요일) 인천-->강원고성-->(토요일) 광양-->(일요일)고흥-->인천이니 이동거리가 너무길다. 수도권에서 저녁을 지나지는 말아야 한다. 시골집에 도착하니 형이 있다 엄마와 함께 나가려는 것이다. 새우를 산다고 왕새우를 구워먹겠다고 한다. 급히 검색하고 전화통화를 하고 사러 갔다. 지난 여름 엄마와 함께 지죽도 구경간다고 갈때 보던 새우양식장이다. 왕새우는 비닐하우스 같은 시설안에서 키우고 있었다. 외부는 온도가 낮아져서 지금은 시설안에서 키우는 것 이것도 조간만에 끝난다고 했다. 5KG사왔는데 엄청 양이 많다..

사도고모네집, 그리고 능정의 바다와 멍

사도고모네집, 그리고 능정의 바다와 멍 2021-10-31 고흥천사회 전시를 마치고 고흥읍 집으로 가는 중에서 사도로 갔다 부두의 배들을 보다가 정자에 계신 마을분들께 은주엄마를 물어보니 알려준다 마을끝집을 기웃거리니 누굴 찾느냐 묻는다 고숙의 이름을 말하니 직접 고모네 집으로 가서 알려준다. 음료수라도 사가지고 가야는데 미술관에서 바로 와서 뭣도 없고 현금도 없어서 결국은 그냥 갔다 몇십년만이면서 예우가 아니네 참 고숙이랑 고모와 이야길 하고 인사하고 나와서 고흥집으로 가는길에 능정에서 사진을 몇장 찍었고 멍이라는 과일을 하나 따서 집에 와 엄마와 형에게 잡수시게 드렸다. 이게 멍이라는 과일이다. 너무 달아서 먹다보면 멍해진다고 한다

송여사의 그림그리기-나뭇잎

송여사의 그림그리기-나뭇잎 2021.6.20 어제에 이어서 색연필 그림그리기 형태를 스케치하는 전체가 아닌 부분만으로 화면을 채우는 이야길 하다가 앞에 놓인 화분을 보며 나뭇잎의 부분만으로도 종이를 채울수 있다고 말하고서 간략스케치를 했다. 그리고 지죽도의 큰산과 금강죽봉에 다녀왔더니 스케치를 더하시고 채색을 해 놓으셨다. 명암이야길 하고 나서 샘플을 채색하면 엄마도 이해가 되셔서 직접해보겠다고 하신다 이제는 채색하는데 의욕을 가지시는걸 보니 역시 기쁘다 바탕을 하나의 색으로 칠하셔서 약간의 난이도를 넣었다 이렇게 그리기를 하다

송여사의 그림그리기 -산세베리아화분

송여사의 그림그리기-산세베리아화분 2021.6.19 지난해말에 사드린 색연필과 스케치북 작은 스케치북은 두귄을 다 그리셨다. 뒤안골 들판을 운동가실때 꺾어오신 풀들과 들꽃으로 작은 스케치붘에 그림으로 담으셨는데 집에도 화분이 많아서 집에 있는 화분을 그리기를 추천해드렸다. 이번에는 모처럼 아들이 와서 그림을 그리고 있으니깐 엄마도 같이 그림하였다. 덕분에 고향집에 오면 그림그리는게 자연스럽게 당연히 해야할 좋은 일이 되었다. 그러면서 엄마와 아들은 그림이야기도 하고 같은 시간을 그리는 참으로 감사하는 그림그리기

시와와 선아.명길부부 네 방문하다

시와와 선아.명길부부네 방문하다 -2021. 4. 4 시골집에서 인사를 하고 전시장으로 와서 시와네를 만나서 같이 차를 마시고 송광면 시와네집으로 왔다. 하나로마트에서 장보기를 해서 나름 고기도 푸짐했는데 시와네집에서 이렇게 저렇게 이야길 하면서 다 먹었다는거 이렇게 만나서 기쁘고 좋고 다행이고 하늘이도 하얀누리도 뽀땃한 시간이었다

하늘.누리네가족 -부평역사박물관 전시관람했어요

하늘누리네가족 부평역사박물관 상설전시장 관람 -2021-02-11 설 연휴 첫날 울가족은 부평역사박물관에 갔습니다. 이 블로그에도 저번에 글 올렸다시피 역사박물관 상설전시장에는 제 그림도 포함해서 전시중이거든요. 해서 가봐야지 하다가 설명절에도 전시를 하고 있다고 공지되어 있어서 전화로 예약을 하고 갔더니 정아샘과 민환샘이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바로 제그림이 전시된 상설전시실에 들러서 전시를 보고 설명도 듣고 사진을 찍고 2층 특별기획전시 「부평시장, 시대를 사고 팝니다」도 돌아보았고요 2층 회랑에서 하는 전시도 보았습니다. 민환샘이 2층 카페에서 음료수도 쏘셨구요 우리는 다같이 유하의 성장, 이쁨, 사랑스런 사진들과 춤추는 영상을 봤습니다. 글구보니 이곳 블로그에서 지누네 이야기는 이제 명절에만 하나 ..

2020-10-01 추석날 을왕리 가족나들이

어제 가족과 함께 추석나들이로 용유도 을왕리에 다녀왔다. 회,조개구이,새우구이,칼국수가 나오는 가족세트를 먹고 근처 카페 도우도우로 가서 두딸과 스케치를 하였다. 아내는 편한 의자에서 유튜브를 감상하였고 부두의 배에서 꽃게를 1킬로 네마리 샀는데 저녁에 삶아 먹으니 살이 탱탱하였다. 도우도우에서 안도현의 시*를 읽었기에 꽂게한테는 좀 미안하지만 맛나게 묵었다. 꽂게야 이제는 내안에서 나랑 같이 살아~!! --------------------------------------------------------------------------------- 스며드는 것 -안도현 - 꽃게가 간장 속에 반쯤 몸을 담그고 엎드려 있다 등판에는 간장이 울컥울컥 쏟아질 때 꽃게는 뱃속의 알을 껴안으려고 꿈틀거리다가 더 낮..

2020년 설날과 여수시 화정면 조발리 둔병도 풍경

2020년 설날과 여수시화정면 둔병도 풍경 2020.1.25 /설날 산소에 다녀오고 새배도 하고 나서 잠깐 쉬다가 내차에는 하늘이 우진이 차에는 엄마 하아민,하아준 이렇게 여섯이서 출발!! 이번 설에는 고흥에서 여수로 이어지는 대교들이 임시개통한다해서 갔는데 아니나 다를까 차들이 엄청 많..

190406-하늘이와 함께 희망그리기 벽화에 참여하다

하늘이와 함께 희망그리기 벽화에 참여하다 2019.4.6(토요일) 희망그리기에서 벽화봉사활동을 하는데 그 장소가 옛명마주유소 건너편 낮은 옹벽이다 집에서 바로 근처이고 해서 첫째 하늘이랑 함께 벽화봉사 나갔다. 벽은 낮지만 길이가 170미터라고 하니 사람들이 스무명 가까이 되지만 ..